詩人 美風 김영국입니다

나의 삶이 詩를 만날 때 그 아름다운 詩語는 나의 자식이 된다

나의 삶

준비(準備)

美風 김영국 2022. 11. 28. 02:49

준비(準備) 詩 / 美風 김영국 막혔던 말문이 트였다 굳어있던 몸이 기지개를 켜고 경직된 몸과 마음이 하나의 행보를 위해 준비(準備) 운동을 하고 있다 그래 시작이다 아이가 첫걸음을 내딛듯이 차근차근 한 걸음씩 나아갈 것이다 절대 서두르지 말자 토끼의 아둔함이 되지 말고 거북이의 인내력을 배우자 과욕은 화를 부르지 않던가.

'나의 삶 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어머니의 마음 꽃  (44) 2022.12.10
작은 소망의 미소  (57) 2022.12.06
하얀 겨울의 날갯짓  (48) 2022.11.24
가을이 저만치 가네  (62) 2022.11.22
자동차 문콕  (45) 2022.11.17